[날씨] 수도권, 대부분 지역서 황사 관측→농도 매우 유동적
상태바
[날씨] 수도권, 대부분 지역서 황사 관측→농도 매우 유동적
  • 국제뉴스
  • 승인 2024.05.13 0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국제뉴스) 송서현 기자 = 기상청은 "오늘 수도권에 황사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며 "당분간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다"고 전했다.

수도권 지역은 최근 내몽골고원과 발해만 북쪽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서풍을 타고 우리나라로 유입되어, 현재 수도권 대부분 지역에 황사가 관측되는 곳이 있다.

특히, 황사 발원지의 추가 발원량과 기류의 흐름에 따라 황사 지속시간과 황사가 나타나는 지역, 농도가 매우 유동적이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와 미세먼지 예보를 참고하기 바란다.

이와 함께,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8~13도, 최고기온 20~24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고, 아침기온은 10도 내외로 쌀쌀하고, 낮 기온은 내륙을 중심으로 25도 내외로 오르면서, 당분간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내외로 크겠다.

아울러, 오늘(13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시 12도, 인천시 12도, 수원시 10도 등 7~13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시 24도, 인천시 21도, 수원시 23도 등 21~26도가 되겠다.

또 내일(14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시 13도, 인천시 13도, 수원시 11도 등 9~14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시 25도, 인천시 21도, 수원시 25도 등 21~26도가 되겠다.

이 밖에도, 오늘(13일) 새벽(00시)부터 아침(09시) 사이 경기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따라서 차량 운행 시 감속 운행하기 바란다.


송서현 기자 songyunsun@hanmail.net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