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태희 교육감 “하이러닝과 공유학교, 공교육 강화 위한 제도적 틀”
상태바
임태희 교육감 “하이러닝과 공유학교, 공교육 강화 위한 제도적 틀”
  • 우내형 편집국장
  • 승인 2024.07.06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KBS 1TV ‘인사이드 경인’ 방송 출연...취임 2주년 소회 밝혀
◦ 경기공유학교, 인공지능 기반 교수·학습플랫폼 역할 강화 강조
◦ “공교육 확대, 그동안 못 봤던 형태로 경기교육 실현될 것”

학교 밖에서 하는 것을 공교육으로 흡수하겠다

임태희 교육감  하이러닝과 공유학교  공교육 강화 위한 제도적 틀 사진 1
임태희 교육감 하이러닝과 공유학교 공교육 강화 위한 제도적 틀 사진 1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은 4일 향후 경기교육 정책의 추진 방향에 대해 공교육의 역할 강화를 강조했다.

임 교육감은 이날 KBS 1TV ‘인사이드 경인에 출연해 학생과 학부모가 더 이상 (공교육과 사교육이) 차이 나지 않는다고 하는 게 꿈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임 교육감은 하이러닝, 공유학교가 그런 것들을 가능하게 하는 제도적 틀이라면서 그런 점에서 경기교육 설계는 이미 했기 때문에 설계에 맞춰 현장이 움직이도록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학교, 지역교육청에 자율성을 부여하고 교육청이 지원할 부분이 있다면 공유학교와 인공지능 기반 플랫폼이 발전하는 역할을 하겠다면서 공교육 영역이 확대되면서 그동안 못 봤던 공교육의 형태로 경기교육이 실현될 수 있다고 말했다.

임 교육감은 학교구성원의 권리와 책임에 관한 조례 제정안이 최근 경기도의회에서 상정되지 않은 것에 대해 교육 현장의 현실을 냉철하게 살펴보면 교육청의 입장이 맞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임 교육감은 도의회와 교원단체를 향해 교권보호 조례와 학생인권 조례가 위축되는 문제가 아니라, 학교 구성원 모두 존중하고 존경받는 교육적 관계가 되기 위해 어떻게 하는 것이 바람직한지 교육청과 열린 토론을 하길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도의회가 주도하는 토론회를 열어 교육청도 토론에 참여하고 개정에 대해 반대하는 분들도 나와서 형식에 대한 문제인지, 내용이 문제인지, 상징에 대한 문제인지 토론하자고 제안했다.

임태희 교육감  하이러닝과 공유학교  공교육 강화 위한 제도적 틀 사진 2
임태희 교육감 하이러닝과 공유학교 공교육 강화 위한 제도적 틀 사진 2

이와 함께 임 교육감은 경기공유학교 운영에 대해 그동안 모든 교육정책이 학교 중심으로만 이뤄져서 공교육 범위가 학교 안에만 머물러왔다면서 학교 밖에서 하는 것을 공교육으로 흡수하겠다고 말했다.

인공지능 기반 교수·학습플랫폼 하이러닝운영에 대해서는 내년에는 전체 학교에서 하이러닝이 작동될 것이라며 선생님들이 수업 준비를 하실 필요가 있을 때 선배교사도 후배교사에게 배울 수 있는 리버스 멘토링을 현장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인사이드 경인KBS 누리집과 KBS뉴스 유튜브 채널에서 다시 볼 수 있다.

 

#경기도교육청 #임태희교육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